포토닷 2017.9.jpg


닻미술관 <공명의 소리 Resonant Voices> 전시


닻미술관은 가을을 맞이해 특별 기획전시 <공명의 소리 Resonant Voices>를 마련했습니다. 미국에서 초청한 로니 그래험 Lonnie Graham과 제인 볼드윈 Jane Baldwin은 각각 '세계와의 대화', '남겨진 강: 카라 여인의 이야기' 다큐멘터리 프로젝트를 선보이며 타인에 대한 진정 어린 이해와 관용, 사랑의 가치에 대해 깊이 있는 대화를 건넵니다. 전시 공간엔 로니 그래험이 촬영한 27명의 인물 사진이 관람객을 둘러싸고, 카라 여인과 오모강의 풍경이 이들과 함께 호흡하며 마주합니다. 로니 그래험과 제인 볼드윈의 두 프로젝트는 결국 같은 결론에 이릅니다. 바로 각자 삶의 문화를 지켜내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모습은 우리의 삶과 결코 다르지 않다는 사실입니다. 공간의 울림을 가득한 전시, <공명의 소리 Resonant Voices>로 여러분을 초대합니다. 


PHOTO DOT 2017년 9월호 게재